MICE 뉴스

부산 바다택시·버스 다닌다…시, 용역 착수

본문

부산 바다택시·버스 다닌다…시, 용역 착수  

 

 

 

 

부산 연안의 주요 관광단지와 도심지 간을 오가는 해상택시나 수륙양용 버스가 이르면 내년에 선보일 전망이다.

 부산시는 7일 오후 시청 소회의실에서 전문가 및 관계기관과 함께 해상택시(버스)도입을 위한 ‘(신)부산해상관광 교통수단 도입 타당성 조사 및 실행계획 수립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한다.

 이번 착수보고회는 지난해 12월 부산시의 건의와 노력 끝에 유선 및 도선사업법 시행령(행안부 소관)이 개정됨으로써 부산해상관광 교통수단 도입 가능성이 높아짐에 따라 진행된다.

 도선사업법 시행령이 개정되기 전에는 도선의 운항거리를 ‘해안 간의 해상거리 2해리(3.7㎞) 이내’로 한정해 해상택시(버스)의 운항에 걸림돌이 됐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부산시는 지속적으로 정부에 건의한 끝에 작년 12월 해상거리 한정 규제 등을 개선했다.

 이로써 기장 오시리아 관광단지를 비롯해 해운대·태종대·북항·남항·송도·다대포·가덕도 등 부산 연안의 주요 관광단지와 도심지를 연결하는 다양한 운항로 개발에 파란불이 켜졌다.

  이번 용역은 ▲부산의 기존 해상관광교통수단(유람선·도선 등) 이용 현황 분석 ▲국내외 해상택시 및 유도선, 유람선 등의 교통수단 현황 분석 및 최근 해상관광 트렌드 분석 ▲해상택시(버스) 수륙양용버스 도입을 위한 경제적·재무적 타당성 분석 ▲육상 교통수단과의 연계성 및 최적 노선 발굴 ▲(신)부산해상관광교통수단 운영 및 관리방안, 안전관리대책 등을 포함한다.


 ........................................................

 

 


  부산시 관계자는 “부산의 새로운 해양관광 명소들을 쉽고 빠르게 접근할 수 있는 최적의 노선을 개발하고 기존 관광상품과 연계할 것”이라며 “앞으로 사업 타당성을 확보하고 실행계획을 마련해 해상교통과 관광 활성화를 위한 성공 모델을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출처 : 뉴시스, 허상천기자 heraid@newsis.com

출처링크 :  https://newsis.com/view/?id=NISX20200507_0001016118&cID=10899&pID=10800#

 

댓글목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