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E 뉴스

에어부산 대학생 대상 도착지 없는 이색 비행 프로그램 운영

본문

에어부산 대학생 대상 도착지 없는 이색 비행 프로그램 운영



5860ecc36763d3a23f401b7980eed38c_1598428355_2308.jpg
에어버스 321R(A321LR)
[에어부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손형주 기자 = 에어부산이 국내 항공사 최초로 도착지 없이 국내 상공을 비행하다 다시 돌아오는 이색 비행 체험 행사를 연다.

 

에어부산은 다음 달 10일부터 항공 서비스 계열 학과가 있는 대학교와 함께 현장실습 체험을 목적으로 한 비행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26일 밝혔다.

 

국내에서 처음 시도되는 이번 비행 체험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현장에서의 체험 실습 기회가 사라진 관련 학과 학생들을 위해 산학협력 차원으로 에어부산이 마련했다.

 

다음 달 10일 첫 운항 예정인 체험 비행 항공편은 김해국제공항을 출발해 남해안 상공을 거쳐 제주 인근까지 비행한 후 다시 김해공항으로 돌아오는 일정으로 비행시간은 약 2시간 30분이 소요된다.

 

 

해당 비행시간 동안 참가 대학생들은 함께 탑승한 에어부산 캐빈승무원들과 기내 이·착륙 준비, 기내 방송, 각종 승객 서비스 등을 동일하게 수행하며 생생한 체험 실습을 진행하게 된다.

 

 

 

................................

 

 

 

에어부산 관계자는 "완벽한 기내 방역 절차를 최우선으로 삼아 안전한 체험 실습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되면 국제선 상공 비행 및 일반인 대상 관광 비행 상품도 출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출처 : 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댓글목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