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E 뉴스

부산시, 관광지 방역체계 강화에 국비 18억원 확보

본문

부산시, 관광지 방역체계 강화에 국비 18억원 확보

 

코로나19 장기화로 관광업계에 한시적 일자리 제공

관광업계 실직바나 휴직자 등 대상

 

 

 

3953cbd77383947f2af7543716d5eb4f_1598856800_0767.jpg




부산시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는 '관광지 방역수용태세 개선 지원사업'에서 국비 18억원을 확보해 '관광지 방역관리 일자리 사업'을 추진한다고 31일 밝혔다.

 

부산시는 관광지 방역관리 사업을 통해 관광지 방역체계를 강화해 최근 재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를 미리 차단하고, 계속되는 불황으로 어려움을 겪는 관광업계에 한시적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사업을 추진한다.

 

 

 

.......................................

 

 

 

사업 참여자는 주요 관광지, 관문, 교통거점 등에 배치돼 관광지 방역, 관광수용태세 점검 등 업무를 맡게 된다.

 

채용은 공개채용을 원칙으로 구·군에서 자율적으로 진행하며, 대상은 관광업계 실직자나 휴직자, 관광분야 경력자 또는 관련학과 졸업자, 기타 공공기관 근무경력자 등이다.

 

일부 취업 취약계층에 대한 우대방안을 제공한다.

 

조유장 부산시 관광마이스산업국장은 "부산시 16개 구·군 관광 관련 부서와 협력해 서울, 제주보다 많은 관광 관련 일자리를 마련했다""이번 사업을 통해 코로나19 재확산 차단에 기여하고 지역 관광업계에 일자리 마련해 지역 관광업계 위기 극복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노컷뉴스, 김혜경 기자 hkkim@cbs.co.kr

외부링크 : https://www.nocutnews.co.kr/news/5403645

댓글목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