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E 뉴스

한국관광공사, 촉각 살린 시각 장애인 전용 가이드북 발간

본문

 

한국관광공사, 촉각 살린 시각 장애인 전용 가이드북 발간

2e67d3aa7e386977e69a63ece98a7fa9_1609203273_9853.JPG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가 관광취약계층인 시각장애인들을 위한 '특별한 관광가이드북'을 오는 31일 발간·배포한다고 밝혔다.
 
공사와 NGO단체 하트-하트재단이 공동 제작한 이 가이드북에서는 장애인 등 관광취약계층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여행할 수 있는 관광지인 '열린관광지' 중 5개 관광지(고령 대가야 역사테마관광지, 부여 궁남지, 전주 한옥마을, 수원화성, 거제 칠천량해전공원)를 점자, 큰 글자, 음성 등 다양한 방법으로 소개한다.

또한 궁남지의 연꽃, 장안문의 성곽, 거북선 등 관광지를 상징하는 소재를 만지며 형태를 느낄 수 있도록 해 간접 경험의 효과를 높인 것이 특징이다. 해당 가이드북은 전국 시각장애학교, 특수학교 및 특수학급, 공립도서관, 시각장애인연합회 등에 배포할 예정이다.

..........................

시각장애인과 함께 떠나고 싶은 열린관광지나 특별한 여행을 떠나고픈 나만의 사연을 작성해 제출하면 추첨을 통해 '특별한 관광가이드북' 책자와 모바일 교환권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한다.  



출처: 뉴스1 윤슬빈 여행전문기자 



댓글목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