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E 뉴스

2030부산엑스포 유치 정·재계·지역 ‘총력전’

본문

2030부산엑스포 유치 정·재계·지역 ‘총력전’ 


67d5975bcb44193d572efd917c3d0277_1623651740_7353.jpg

'2030 부산세계박람회'를 유치하기 위한 정·재계와 지역의 총력전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지난 11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재계와 경제단체, 부산시장과 함께 ‘2030 부산세계박람회의 성공적 유치를 위한 재계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이인용 삼성전자 사장, 공영운 현대자동차 사장, 나경수 SK 사장, 이방수 LG사장, 이동우 롯데지주 사장, 구자열 무역협회 회장, 우태희 대한상의 부회장,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박형준 부산시장, 유명희 유치기획단장 등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 김영주 전 무역협회장은 그간 재계와 부산시의 위원장 추대 요청에 대해 공식적으로 수락의사를 밝혔다.

 

 

....................................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5대 그룹 대표들 역시 대한상의·무역협회와 일심동체가 되어 부위원장을 맡아 각자가 가진 경험과 지식, 국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유치활동 지원에 적극 나서겠다고 약속했다. 구체적으로는 5대 그룹이 유치위원회 부위원장을 맡고 유치위원회 내에 5대 그룹 고위 임원급으로 구성된 실무협의회 구성 5대 그룹 내 홍보전문가와 유치활동 경험자의 유치위원회 파견 등에 의견을 모았다.

 

박형준 부산시장도 김영주 유치위원장의 내정을 부산시민을 대표해 환영하면서 오늘 (유치)위원장 수락으로 제계, 정부, 지자체가 모두 (2030부산세계박람회)유치의 중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강화하는 중요한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김 총리는 조속한 시일 내 정부지원위원회를 구성하는 등 범정부지원체계를 구축하여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정부는 이달 중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신청서를 국무회의를 거쳐 국제박람회기구(BIE)에 공식제출할 계획이다.

 

 

출처 : 부산일보 송현수 기자

외부링크 : http://www.busan.com/view/busan/view.php?code=2021061319373939674

댓글목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