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E 뉴스

오프라인 희망 ‘오시리아 관광단지’

본문

오프라인 희망 ‘오시리아 관광단지’ 


4da6eaafbf983a8eb7ebb8462526d65e_1641175561_7431.jpg

코로나 팬데믹에 고전하는 부산 관광, 부활은 어디에서 이뤄질까. 관광업계는 해외여행이 사실상 발 묶인 상황에서 국내 관광도시마다 무한경쟁이 펼쳐지고 있다고 평한다. 부산 관광업계 역시도 새로 선을 보이는 오시리아 관광단지를 중심으로 재기의 발판을 마련할 전망이다. 2000년대 초반부터 추진된 부산의 역점 사업 오시리아 관광단지가 올해 롯데월드 어드벤처 부산의 대대적인 개장과 함께 부산 관광 2.0’ 시대를 이끌어 간다. 부산은 이제, 잠시 들렀다 가는 관광지가 아니라 먹고, 자고, 즐길 수 있는 진정한 관광도시로 거듭날 것으로 예상된다.

 

 

3롯데월드 어드벤처 부산개장

 

17종 탑승·관람시설 전국 고객 유인 전망

 

먹고 자고 즐기는 진정한 관광도시 기대

 

 

2일 부산광역시, 롯데월드 등 관계자에 따르면 오시리아 관광단지는 총 9000여억 원의 사업비로 부산 기장군 기장읍 대변·시랑리 일원 면적 366(110만 평)에 대한민국 최고·최대의 도심형 관광 시설을 건설하는 사업이다. 테마파크, 아쿠아월드, 호텔, 복합쇼핑몰, 골프장 등이 들어선다. 2015년 개관한 국립부산과학관도 이 사업의 일환이며 동부산 롯데몰, 힐튼호텔, 아난티 코브, 이케아 등은 이미 문을 열었다.

 

이 사업의 백미는 롯데월드 어드벤처 부산이다. 오시리아 관광단지 내 테마파크 공간은 쇼핑몰, 루지, FB 시설 등 총 50(15만 평)이다. 롯데월드는 2019년 착공에 들어가 오는 3월 개장할 예정이다. 오픈 때 17종의 탑승시설·관람시설을 선보인 뒤 순차적으로 늘려나갈 계획이다. 어트랙션뿐만 아니라 차별화된 공연과 퍼레이드로 풍성한 볼거리와 첨단 IT기술이 적용된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국내 최초로 도입되는 롤러코스터 자이언트 디거와 워터코스터 자이언트 스플래쉬가 대표 어트랙션이다.

 

롯데월드 관계자는 롯데월드 어드벤처 부산은 오시리아 관광단지 내, 도시고속철도 동해선 오시리아역 인근에 있어 부산·경남 인근 지역에서 많은 관심을 가질 것으로 전망되지만 서울을 비롯한 전국에서도 고객이 찾아올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부산 관광 문화의 대표주자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

 

 

업계 관계자는 롯데월드 어드벤처 부산만 해도 최대 동시 입장객이 12000명인데, 이미 현재도 쇼핑객 등으로 주말엔 교통 체증이 심각한 상태라면서 부산시와 관계 기관은 하루빨리 교통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출처: 부산일보 황상욱 기자

외부링크http://www.busan.com/view/busan/view.php?code=2022010218195138178

댓글목록

-->